여의사진료 / 상담 및 예약 051)625-2300
성장 클리닉

》 저신장이란

성별과 연령에 따른 표준치보다 2 표준편차 혹은 3백분위수 이하인 경우 (같은 성별, 같은 또래의 아이들 100명 중에서 3번째 이내로 키가 작은 경우)를 말한다.

성장은 성숙에 수반되는 크기의 변화로서 성장기간에 걸친 성장패턴을 보면, 유아기와 사춘기에 두차례의 특징적인 급성장기가 나타난다. 좀 더 구체적으로 보면, 생후 첫 1년간은 약 20-30cm, 1세부터 2세까지 약 12cm의 신장 증가가 나타나며 3세 부터는 성장속도가 감소하여 1년에 약 6-8 cm씩 성장하게 된다. 이후 10세 남아의 평균 성장속도는 연간 5 cm에 불과하며, 사춘기 발동 직전에 최저에 도달한다. 사춘기에는 약 2년에 걸쳐 다시 급성장이 이루어지며, 이후부터는 서서히 성장이 둔화되다가 성인기에 접어들면서 성장이 정지하게 된다. 일반적으로 남아의 신장 증가가 여아보다 약 2년 정도 더 지속되는데, 이는 여아에서 빨리 성장된 후 여성호르몬의 분비로 골단이 빨리 닫혀 성장이 멈추어지기 때문이다. 정상 성장은 개체가 건강해야만 일어날 수 있으며, 따라서 키 및 체중계측은 소아의 건강이 정상인지 여부를 판정하는데 필수적이다.

 

부모는 자녀의 성장 양상을 알기 위해 최소한 6개월 간격으로 두번 계측해서 산출한 성장속도(cm/yr)를 파악하고, 지속적으로 성장 곡선패턴을 이해하고, 정기적으로 자녀의 성장을 체크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키 작은 아이들은 선척적인 원인보다는 후천적인 원인 즉, 어릴적부터 영양, 운동, 스트레스, 수면 등의 일상 생활속의 요인 가운데 어떤 것들이 키를 작게 만드는 원인인지를 파악하도록 하고, 키 성장을 억제하고 키가 크는데 나쁜 영향을 미치는 환경요인은 하나씩 고쳐나가고, 주기적(통상 6개월 간격)으로 성장속도를 체크하면서 체질성 성장지연의 경우인지, 호르몬 분비 이상인지 그 외 다른 원인에 의한 것인지 검사합니다.

 

먼저, 아이의 신체크기(체중, 키)를 정확히 측정해서 표준에 비해 어느정도 작은지 알아보고 골격성숙 정도 및 성장판 상태를 보는 뼈 사진, 전신적인 몸 상태를 보는 기본 혈액검사, 필요한 경우에는 성장인자 검사, 염색체 검사, 갑상선호르몬 검사, 성장호르몬 검사, 뇌 MRI 촬영 등 여러가지 검사를 통해 병적인 저신장을 감별해야 합니다.

 

병적인 저신장으로는 심장, 폐, 장질환 같은 만성 질환, 태아발육부전, 터너증후군, 구루병이나 연골무형성증 같은 골격질환, 다운증후군, 성장호르몬 결핍증, 갑상선호르몬 결핍증, 당뇨병, 쿠싱증후군등에서 나타난다.

 

》 치료

급성장이 이루어지는 생후 첫 2년과 사춘기기간 동안의 관리가 중요하며, 만성질환의 치료, 충분한 영양(단백질 및 무기질의 공급), 수면 등이 필요하다. 사춘기 시기에는 충분한 영양공급과 아울러 적절한 유산소 운동(지치지 않을 정도의 운동), 스트레치 운동과, 바른 자세의 유지가 도움이 된다.

 

성장호르몬을 주사하는게 대표적으로 알려져 있다. 성장호르몬 치료 대상은 성장호르몬 결핍증, 터너증후군, 신부전증 등으로 성장 호르몬 결핍시에 실시하며 치료는 일찍 시작하고 오래 투여할수록 효과가 높은데, 대개 1년 이상 사춘기가 끝나기 전까지 장기간 투여받아야 좋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사춘기이후에는 성장호르몬의 영향을 받는 성장판이 닫히기 때문에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 성장호르몬 주사는 몸무게에 비례하여 주사를 맞으며 일주일에 5-7회 취침전에 근육 또는 피하에 주사합니다.